메뉴 건너뛰기

국방 NEWS +

게시판-상단-띠.jpg

조회 수 1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AKR20200428149900063_01_i_P4_20200428161812168.jpg

논산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국방국가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예비타당성 현장 설명회[논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충남 논산시는 28일 한국개발연구원(KDI)과 함께 논산국방국가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예비타당성 조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날 현장 조사에 앞서 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현장 설명회에서는 논산시, 충남도, LH, 국방대, 국방기술품질원, 건양대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국방국가산업단지 조성의 필요성과 개발 계획, 성공 가능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예정부지인 연무읍 일원에서 진행된 현장실사에서는 주변 입지 여건을 살펴 국방국가산업단지가 국방산업 활성화를 위한 핵심 기지로 자리할 수 있는 가능성에 대한 점검이 이뤄졌다.

 

국방국가산업단지 조성은 비무기체계 산업인 식료품, 의료, 전기장비, 통신 분야 등의 군수물자 생산기업과 충남국방벤처센터를 비롯한 국방산학융합원 등 연구시설을 논산에 유치하고 육성해 전력지원체계 산업의 혁신플랫폼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논산시는 2021년 기재부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하고, 2022년까지 국토부의 산업단지 계획 고시·승인을 받아 2029년 준공을 목표로 국가산단 조성에 나설 계획이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국토의 중심이기도 한 논산시는 육·해·공 3군 본부를 비롯해 육군훈련소, 국방대학교 등 주요 군 관련 기관이 있어 국방국가산업단지 최적지"라며 "국방국가산업단지 조성으로 지역경제 발전과 성장, 수출경쟁력 제고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방정부로서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min365@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