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DEFENSE NEWS +

조회 수 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082_18509_3059.png

 

 

 

국방과학연구소(ADD, 소장 남세규)는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 대한민국 해군, 대전광역시, 방위산업진흥회와 공동으로 <2019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 추계학술대회>를 7일(목)부터 8일(금)까지 이틀 동안 대전컨벤션센터(DCC)에서 개최한다.

 

 국내 유일의 종합 군사과학기술학회인 KIMST가 주최하는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 추계학술대회는 1998년 창설되어 9,500여 명의 군?산?학?연 소속 회원들과 함께 정기적인 학술대회를 개최하며 군사과학기술의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초청 강연자인 前 미국 해군 연구국(ONR) 부소장 월터 존스 박사(Dr. Walter F. Jones)와 최윤희 前 합참의장을 비롯해 심승섭 해군참모총장, 김재혁 대전시 정무부시장 등 군?산?학?연 관계자 1,800여 명이 참석하며, 총 500여 편의 논문이 발표될 예정이다.

 

 초청 강연의 주제는 ‘미국의 해군 과학 및 기술 : 현재 상태 및 미래방향’과 ‘4차 산업혁명 시대 해양안보 증진 방안’이며, ADD와 해군이 공동으로 개최하는 해양무기 특별 심포지엄은 ‘스마트 해군을 위한 해양무기체계 발전방향’을 주제로 진행된다.

 

 이 외에도 특별 세션은 총 3개로 이루어져 ‘4차 산업혁명과 급부상하는 생존성 기술’, ‘미래 유?무인 전투차량 발전방향’, ‘차세대 상륙돌격장갑차 개발’을 주제로 펼쳐지며, 해양, 지상, 항공, 유도무기, 정보?통신, 감시?정찰, 미래전?융합 등 7개 분과에 걸쳐 연구 논문에 대한 활발한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학술대회가 진행되는 기간 동안 대전컨벤션센터 1층 전시홀에서는 40여 개 방위산업체 및 기관이 참여한 첨단기술이 전시되어 풍산의 철갑고폭탄, 한화디펜스의 폭발물 탐지?제거 로봇, 한화시스템의 KF-X 핵심 구성품 등 다양한 연구개발성과가 일반 시민들에게도 공개될 계획이다.

 

 KIMST 학회장을 겸임하고 있는 남세규 ADD 소장은 “과학기술을 기반으로 한 군사기술이야말로 현재 전 세계가 앞 다투어 전력을 다해 경쟁하고 있는 분야” 라며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발표된 첨단 연구 성과들이 우리나라 미래 국방과학 기술을 견인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라고 밝혔다.